코스피 상장기업 국동, 바이오신약 공동연구·임상개발 3사 협약

코스피 상장기업으로 최근 바이오사업본부를 출범시킨 국동은 바이오벤처기업 휴맵, 쎌트로이와 함께 바이오 신약 공동연구 및 임상개발을 위한 3사간 협약을 맺었다고 24일 밝혔다. 국동 바이오사업본부는 지난 23일 서울 성수동 국동 기업부설 생명과학연구소에서 휴맵, 쎌트로이와 △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-19(코로나19) △사이토카인 폭풍 △황반변성 치료제 개발을 목적으로 하는 공동연구 및 임상개발 프로젝트 협약식을 가졌다. 먼저 코로나19 치료제와 관련해선 쎌트로이의 단백질 공학기술을 적용,…

Read More

국동 오창규 대표 “염증 치료 억제 약물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”

[파이낸셜뉴스]“기존의 염증을 억제하는 약물들 중에서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 중에 있다. 염증이 심한 중증 환자들에게 효과가 있을 것이다.”최근 서울 성수동 국동 기업부설 생명과학연구소에서 만난 오창규 국동 바이오사업본부 대표(사진)의 자신감이다. 오 대표는 바이오 벤처기업인 휴맵과 쎌트로이의 대표직도 수행하고 있다. 오 대표는 “염증 조절 효과가 좋은 약물에 쎌트로이의 세포투과성 펩타이드 독자기술을 적용해 약물재창출 방식의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 중”이라면서…

Read More

국동 공동 연구개발사 쎌트로이, 코로나19 진단 기술 특허 출원

쎌트로이, RT-LAMP 기술 이용해 극소량 바이러스 효과적 검출 가능국동 바이오사업본부 기술 이전 받아 상업화 진행 전략 코스피 상장기업 국동의 바이오사업본부는 공동 연구개발사 쎌트로이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검출하는 기술을 개발해 관련 특허를 출원(출원번호:10-2021-0007660)했다고 20일 밝혔다. 국동에 따르면 해당 특허 기술은 일정한 공간 내의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진단하고자 기존 RT-PCR을 이용한 검출보다 현장 진단에 효율적인 RT-LAMP 기술을 이용한다. 그…

Read More